최종편집 : 2015.06.18 09:15 |
기술획득 M&A에 세금 감면… 투자자금 소득공제 확대
2013/05/15 13:29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기술 획득을 목적으로 한 기술혁신형 인수합병(M&A)에 대해 법인세 감면과 증여세 면제 혜택이 부여된다.
에인절투자금액에 대한 소득공제와 종합소득 공제한도를 50%로 확대하고 올해 창업자금 3조3000억원을 투입키로 했다.
현오석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5일 중소기업청, 미래창조과학부, 금융위원회 등 관계부처 수장과 경제장관회의를 열어 이같은 내용을 담은 `벤처·창업 자금 생태계 선순환 방안`을 발표했다.
각종 규제와 취약한 주변 여건으로 `투자-성장-회수-재투자·재도전`이 어려운 벤처 투자자금의 막힌 자금흐름을 뚫어 선순환 밴처 생태계를 만든다는 것이 골자다.
 
정부는 우선 벤처자금의 `중간 회수` 단계에 상당한 세제혜택을 부여한다.
벤처기업 또는 매출액 대비 연구개발(R&D) 투자비중이 5% 이상인 중소기업을 세법상 시가의 150% 이상 가액으로 인수합병할 경우 이를 `기술혁신형 M&A`로 인정키로 했다.
매수기업에는 거래액 중 기술가치 금액의 10%를 법인세에서 공제하고 매도기업에는 특수관계가 아니라면 원칙적으로 증여세를 부과하지 않기로 했다.
또 대기업이 벤처기업이나 연구개발 투자 비중 5% 이상 중소기업을 인수하면 계열사 편입을 3년간 유예하는 한편, 중소기업 간 M&A로 회사가 중소기업 범위를 넘더라도 3년간 중기 지위를 인정함으로써 조달시장 참여가 가능하도록 했다.
기업공개(IPO) 진입 장벽도 낮춘다.
 
코스닥 시장의 상장 요건을 완화하고 질적 심사 항목을 최소화해 벤처기업이 좀더 쉽게 진입할 수 있도록 하고 상장·공시 부담을 대폭 완화해 창업 초기 기업만의새로운 주식시장인 코넥스를 7월 중에 개설키로 했다.
벤처기업의 창업 초기 자금 조달 형태는 융자에서 투자 위주로 재편해 성공한 벤처 1세대의 자금을 다시 유치하는 인센티브를 내놨다.
벤처기업의 창업주나 소유주가 경영권 이전을 수반하는 주식 매각으로 현금화된자금을 일정기간 안에 벤처기업 등에 재투자하면 이 지분을 처분할 때까지 양도소득세(10%)를 과세를 미뤄준다.
 
에인절투자에 대한 소득공제는 5000만원까지 기존 30%를 50%로 확대하고 연간 종합소득 중 공제한도도 40%에서 50%로 늘리기로 했다.
정부는 2조원 규모의 성장 사다리펀드, 5000억원 규모의 미래창조펀드 등 3조3100억원 상당의 금융 지원안도 함께 내놨다.
 
이밖에
▷일반 국민이 소액으로 투자할 수 있는 크라우드 펀딩(Crowd Funding)의 연내 도입
▷벤처기업 스톡옵션 부여대상 확대
▷기술자료 임치금고 확대
▷기술탈취 사례 소송 지원
▷재도전 기업 전용 자금 확대 및 우대지원 등이 추진된다.
자본시장연구원은 이번 대책을 통해 향후 5년간 벤처 투자자금이 당초보다 4조3000억원 늘어난 10조6000억원으로 확대될 것으로 보고 있다. 또 벤처기업의 매출과 고용이 각각 1.7%포인트, 0.8%포인트 늘고 세수도 1조6000억원 순증할 것으로 내다봤다.
본 기사는 인터넷뉴스솔루션 데모페이지 입니다.
등록된 기사는 테스트용이며 비회원이 복사한 자료일 수 도 있습니다.
[ 강예성 test@netfu.co.kr ]
강예성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webmaster@netfu.co.kr
웹솔루션의 최강자 - 넷퓨(news.netfu.co.kr) - copyright ⓒ 넷퓨.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넷퓨 (http://netfu.co.kr) | 설립일 : 200772| 대표이사 : 김대용 | Ω 501-040   광주광역시 동구 궁동 이화빌딩 403
    사업자등록번호 : 408-14-86591 |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08-광주동구-45
    대표전화 : 1544-9638 [ 오전 9시~오후 6시 / 토,일,공휴일 제외 (12시~1시 점심) ] | webmaster@netfu.co.kr
    Copyright ⓒ 2007-2009 netfu.co.kr All right reserved.
    넷퓨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